I

메뉴 건너뛰기

일용할 양식

 

오늘의 말씀요약

집에 나병 색점이 생기면 제사장은 그 집을 살핍니다. 푸르거나 붉고 우묵한 색점이면 7일 동안 폐쇄합니다. 색점이 퍼졌으면 색점 있던 돌과 사방을 긁어 나온 흙을 성 밖에 버립니다. 이후 색점이 재발하면 악성 나병이니 집을 허물어야 합니다. 색점이 퍼지지 않았으면 제사장은 정결례를 합니다.

 

오늘의 말씀해설

집에 생긴 곰팡이 (14:33~47)

내적 정결은 외적 정결 상태와 무관하지 않습니다. 본문은 이스라엘 자손이 거주하는 집에 나병 색점이 발견될 경우에 대한 조치입니다. ‘나병 색점’은 ‘악성 피부병’과 동일한 히브리어(차라아트)로, 전염성 있는 악성 곰팡이를 가리킵니다. 집의 부정함과 정결함을 진단하는 것도 제사장 일입니다. 집을 살펴 색점이 푸르거나 붉고 벽보다 우묵하면, 7일 동안 폐쇄하고 살펴봅니다. 7일 후 색점이 퍼졌으면 색점 있는 부분의 돌과 흙을 내버리고 새로운 돌과흙으로 채웁니다. 그러고도 색점이 재발하면 그집을 헐어야 합니다. 이는 가정과 공동체를 질병으로부터보호하기 위함입니다. 작은 부정함을 방관하지 않는것이 정결함을 유지하는 비결입니다. 

 - 집에 푸르고 붉은 색점(악성 곰팡이)이 재발했을 때 어떤 조치를 취해야 했나요? 곰팡이가 나거나 더러워진 곳은 없는지 우리 집 안팎을 살펴보세요.

 

집을 위한 정결 의식 (14:48~57)

정결 의식의 절차는 청결한 관리의 중요성을 일깨웁니다. 색점이 있던 곳에 새로운 돌과 흙을 채운 후 색점이 퍼지지 않았다면, 제사장은 ‘정하다’고 선언하고 정결 의식을 행합니다. 집의 정결 의식은 사람의 정결 의식과 비슷합니다(14:4~7, 49~53). 새 두 마리 중 한 마리를 잡고, 살아 있는 새와 함께 백향목·홍색실·우슬초를 죽은 새의 피와 생수에 담갔다가 그 집에 일곱 번 뿌립니다. 살아 있는 새를 들로 날려 보내는 것은 그 집에서 부정이 떠났음을 상징하는의식입니다. 사람의 정결 의식 후에는 제사를 드리지만, 집의 경우에는 드리지 않습니다. 사람은 하나님과 교제하는 존재지만, 집은 그렇지 않기 때문입니다. 우리가 거하는 처소도, 성전 된 우리 몸도 거룩하신 하나님이 거하길 기뻐하시는 곳이 되어야 합니다. 

 - 집을 정결하게 하는 의식에서 살아 있는 새를 놓아주는 것은 어떤 의미가 있나요? 집 안을 청결하게 하는 것은 나와 가족에게 어떤 영향을 끼칠까요?

 

오늘의 기도

하나님과 친밀함을 누리는 백성은 거하는 곳도 늘 정결해야 함을 깨닫습니다. 제가 머무는 곳과 가정에 죄로 더럽혀진 부분은 없는지 세밀히 점검하게 하소서. 썩은 것들을 말씀으로 도려내고 어그러진 것들을 보수해 하나님의 거룩한 전으로 견고히 세워지게 하소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 레위기 25:1~12 땅과 사람을 향한 창조주의 뜻 겸손 2019.10.21 0
35 레위기 24:10~23 하나님 이름을 존대하고 분노의 복수심을 버리라 겸손 2019.10.21 0
34 레위기 24:1~9 세상의 빛, 생명의 떡 겸손 2019.10.21 1
33 레위기 23:33~44 은혜를 기억하고 기뻐하는 삶 겸손 2019.10.21 0
32 레위기 23:9~22 첫 열매는 하나님께, 나머지는 이웃과 함께 겸손 2019.10.16 1
31 레위기 23:1~8 창조와 구속의 은혜 위에 일상을 바로 세우십시오 겸손 2019.10.16 0
30 레위기 22:17~33 거룩하신 하나님이 기쁘게 받으실 예물 겸손 2019.10.16 0
29 레위기 22:1~16 정결함으로 준비된 이가 은혜의 특권을 누립니다 겸손 2019.10.16 0
28 레위기 21:10~24 거룩함의 기준이 높을수록 사랑으로 배려합니다 겸손 2019.10.12 2
27 레위기 21:1~9 지도자는 거룩함의 본이 되어야 합니다 겸손 2019.10.12 1
26 레위기20:22~27 하나님의 소유다운 구별된 삶, 거룩한 삶 겸손 2019.10.10 2
25 레위기 20:9~21 서로 존귀하게 여길때 악한 행실을 삼가하게 됩니다. 겸손 2019.10.09 4
24 레위기 20:1~8 하나님 외 다른 신에게는 거룩함이 없습니다. 겸손 2019.10.08 0
23 레위기 19:19~37 창조원리를 따라 정의를 실현하는 성도 겸손 2019.10.08 1
22 레위기 19:11~18 이웃사랑으로 다져지는 거룩한 삶 겸손 2019.10.08 0
21 레위기 19:1~10 거룩한 일상의 첫걸음, 부모 공경과 안식일 준수 겸손 2019.10.08 1
20 레위기 18:19~30 악하고 가증한 행실은 땅도 거부합니다. 겸손 2019.10.08 5
19 레위기 18:1~18 영원한 삶으로 이끄는 주님의 규례와 법도 겸손 2019.10.08 0
18 레위기 17:1~16 생명의 근원이며 속죄의 통로인 피 겸손 2019.10.08 0
17 레위기 16:23~34 속죄와 정결의 날, 대속죄일 겸손 2019.10.08 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