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

메뉴 건너뛰기

일용할 양식

오늘의 말씀

(레위기 12:1~8) 

1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
2 이스라엘 자손에게 말하여 이르라 여인이 임신하여 남자를 낳으면 그는 이레 동안 부정하리니 곧 월경할때와 같이 부정할 것이며
3 여덟째 날에는 그 아이의 포피를 벨 것이요
4 그 여인은 아직도 삼십삼 일을 지내야 산혈이 깨끗하리니 정결하게 되는 기한이 차기 전에는 성물을 만지지도 말며 성소에 들어가지도 말 것이며
5 여자를 낳으면 그는 두이레 동안 부정하리니 월경할 때와 같을 것이며 산혈이 깨끗하게 됨은 육십육 일을지내야 하리라
6 아들이나 딸이나 정결하게 되는 기한이 차면 그 여인은 번제를 위하여 일 년 된 어린양을 가져가고 속죄제를위하여 집비둘기 새끼나 산비둘기를 회막 문  제사장에게로 가져갈 것이요
7 제사장은 그것을 여호와 앞에 드려서 그 여인을 위하여 속죄할지니 그리하면 산혈이 깨끗하리라 이는 아들이나 딸을 생산한 여인에게 대한 규례니라
8 그 여인이 어린양을 바치기에 힘이 미치지 못하면 산비둘기 두 마리나 집비둘기 새끼 두 마리를 가져다가 하나는 번제물로, 하나는 속죄제물로 삼을 것이요 제사장은 그를 위하여 속죄할지니 그가 정결하리라

오늘의 말씀요약

여인이 아들을 낳으면 7일, 딸을 낳으면 14일 동안 부정합니다. 아들에게는 여덟째 날 할례를 행합니다. 출산한 여인은 산혈이 깨끗해지기까지 33일(아들), 66일(딸) 동안 성소에 가지 못합니다. 정결하게 되는 기한이 차면 여인은 형편에 따라 예물을 준비해 번제와 속죄제를드립니다. 

 

오늘의 말씀해설

산모의 정결례 (12:1~8)

생명을 출산하는 일은 하나님 명령이며 고귀한 일입니다(창 1:28). 그러므로 공동체의 배려와 돌봄이 필수입니다. 산모를 부정하다고 규정한 것은 출산 과정에서의 출혈 때문으로 봅니다(2절). 아들을 출산하면 7일 동안 부정하고, 8일째 언약의 징표인 할례를 행합니다. 산혈이 깨끗해지는 데 필요한 기간은 아들일 경우 33일, 딸일 경우 66일입니다. 이 기간에 산모는 성물을 만질 수 없고 성소에 들어가지 못합니다. 이렇게 행동의 제약을 받는 기간은 오히려 산모에게 쉼의 시간이 될 수 있습니다. 정결 기간이 차면 산모는 정결례를 위해 번제와 속죄제를 드려야 합니다. 하나님은 가난한 여인이라도 하나님 앞에 나아올 수 있도록 배려하십니다(8절). 산모의 정결례를 위한 공동체의 배려, 가난한 자에 대한 하나님의 배려로 소중한 생명을 출산한 산모는 온전한 쉼과회복을 경험합니다. 


 - 하나님이 산모의 정결 기간을 두신 이유는 무엇일까요? 공동체 안에서 연약한 자들의 온전한 쉼과 회복을 위해 내가 배려할 수 있는일은 무엇인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 레위기 25:1~12 땅과 사람을 향한 창조주의 뜻 겸손 2019.10.21 0
35 레위기 24:10~23 하나님 이름을 존대하고 분노의 복수심을 버리라 겸손 2019.10.21 0
34 레위기 24:1~9 세상의 빛, 생명의 떡 겸손 2019.10.21 1
33 레위기 23:33~44 은혜를 기억하고 기뻐하는 삶 겸손 2019.10.21 0
32 레위기 23:9~22 첫 열매는 하나님께, 나머지는 이웃과 함께 겸손 2019.10.16 1
31 레위기 23:1~8 창조와 구속의 은혜 위에 일상을 바로 세우십시오 겸손 2019.10.16 0
30 레위기 22:17~33 거룩하신 하나님이 기쁘게 받으실 예물 겸손 2019.10.16 0
29 레위기 22:1~16 정결함으로 준비된 이가 은혜의 특권을 누립니다 겸손 2019.10.16 0
28 레위기 21:10~24 거룩함의 기준이 높을수록 사랑으로 배려합니다 겸손 2019.10.12 2
27 레위기 21:1~9 지도자는 거룩함의 본이 되어야 합니다 겸손 2019.10.12 1
26 레위기20:22~27 하나님의 소유다운 구별된 삶, 거룩한 삶 겸손 2019.10.10 2
25 레위기 20:9~21 서로 존귀하게 여길때 악한 행실을 삼가하게 됩니다. 겸손 2019.10.09 4
24 레위기 20:1~8 하나님 외 다른 신에게는 거룩함이 없습니다. 겸손 2019.10.08 0
23 레위기 19:19~37 창조원리를 따라 정의를 실현하는 성도 겸손 2019.10.08 1
22 레위기 19:11~18 이웃사랑으로 다져지는 거룩한 삶 겸손 2019.10.08 0
21 레위기 19:1~10 거룩한 일상의 첫걸음, 부모 공경과 안식일 준수 겸손 2019.10.08 1
20 레위기 18:19~30 악하고 가증한 행실은 땅도 거부합니다. 겸손 2019.10.08 5
19 레위기 18:1~18 영원한 삶으로 이끄는 주님의 규례와 법도 겸손 2019.10.08 0
18 레위기 17:1~16 생명의 근원이며 속죄의 통로인 피 겸손 2019.10.08 0
17 레위기 16:23~34 속죄와 정결의 날, 대속죄일 겸손 2019.10.08 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