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

메뉴 건너뛰기

일용할 양식

오늘의 말씀요약

하나님의 규례와 법도를 싫어하고 계명을 준행하지 않으면 하나님이 재앙을 내리실 것입니다. 그럼에도 백성이 여전히 청종하지 않으면 그 죄대로 일곱 배나 더 재앙이 내릴것입니다. 땅과 나무가 산물을 내지 않고, 자녀와 가축이 해를 입으며, 성읍이 대적에게 넘어가 양식마저 끊어질 것입니다.

 

오늘의 말씀해설

불순종에 대한 징계 (26:14~17)

하나님은 연약한 인간과 기꺼이 언약을 맺으심으로 특별한 관계에 매이기를 자청하셨습니다. 언약은 당사자들을 강한 결속력으로 묶습니다. 언약의 충성스러운 이행은 복을, 불성실한 이행은 재앙을 가져옵니다. 불순종함으로 징계받는 이들의 특징은 다음과 같습니다. 하나님 말씀을 귀 기울여 듣지 않고 행하지 않을 뿐 아니라, 그분의 법도를 거부(멸시)합니다. 더 나아가 그분과의 언약을 파기(배반)합니다. 하나님은 이처럼 불순종하는 이들에게 징벌을 내리겠다고 경고하십니다. 질병과 기근과 전쟁의 패배는 큰 고통을 주지만 돌이켜 하나님을 찾고 회개에 이르게 하는 도구가 됩니다. 그러므로 하나님의 ‘경고’는‘사랑’의 다른 이름입니다. 


 - 하나님과의 언약을 깨뜨리고 불순종하면 어떠한 결과를 초래하게 되나요? 불순종의 결과를 안다면, 오늘 주신 하나님 말씀에 어떻게 반응해야 할까요?


하나님께로 돌아오지 않으면 (26:18~26)

성도는 부지런히 자신을 성찰해 잘못을 바로잡아야 합니다. 질병과 기근과 전쟁의 패배를 당하고도 죄악의 길에서 돌이켜 하나님 말씀을 듣지 않는다면, ‘일곱 배나 더’ 강하고 처참한 징벌을 받을 것입니다. 이는 사람의 죄성이 얼마나 회개하기를 고집스럽게 거부할 수 있는지를 보여 줍니다. 하나님의 징벌은 바른 길을 가도록 교육하시는 사랑의 매인데, 죄인은 그 길을 하나님과 함께 걷기를 거부하며 강하게 저항합니다. 이처럼 하나님보다 위에 서서 자기 소견대로 행하는 사람들의 교만을 하나님은 그냥 두지 않으시고 철저히 꺾으십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하나님이 경고하실 때 즉시 완악함을 버려야 합니다. 징계받을 때 자신을 낮추고 하나님께 돌아와, 변화된 삶의 모습으로 진정한 회개를 이루어야 합니다. 

 - 하나님이 재앙을 일곱 배나 더 내리겠다고 하신 이유는 무엇인가요? 뼈아프게 징계받기 전에 내가 빨리 돌이키고 회개할 죄는 무엇인가요?

 

오늘의 기도

거듭 말씀하시는 하나님의 음성에 마음과 귀를 닫고 있었던 제 완고함을 용서하소서. 더 황폐해지기 전에, 더 참담해지기 전에 죄와 교만을 버리고 납작 엎드리게 하소서. 마음이 말씀을 사랑하고 존중하도록 부드럽게 기경되어 참신앙의 열매를 풍성히 맺게 하소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5 레위기 25:13~22 안전과 풍요를 누리는 길, 정직과 경외의 삶 겸손 2019.12.23 57
» 레위기 26:14~26 하나님의 징계에는 선한 목적이 담겨 있습니다 겸손 2019.12.23 57
43 레위기 26:27~39 지속적인 불순종의 대가 겸손 2019.12.23 57
42 레위기 27:14-25 형편을 알고 배려하시는 자비의 하나님 겸손 2019.12.23 58
41 레위기 27:1-13 신중하고 신실하게 지켜야 할 서원 겸손 2019.12.23 60
40 레위기 25:39~55 누구든 인격적으로 대하고 속박하지 마십시오 겸손 2019.12.23 61
39 레위기 26:1~13 순종, 복된 길로 나아가는 문 겸손 2019.12.23 61
38 레위기 27:26~34 온전한 드림으로 이루는 거룩하게 구별된 삶 겸손 2019.12.23 62
37 레위기 25:23~38 경제적 약자의 짐을 함께 담당하는 공동체 겸손 2019.12.23 67
36 레위기 16:1~10 해마다 드리는 속죄, 하나님 만나는 길을 열다 겸손 2019.10.08 75
35 레위기 16:11~22 성소와 제단의 속죄, 한시적 은혜의 방편 겸손 2019.10.08 106
34 레위기 15:19~33 정결법을 주신 목적, 부정함에서 떠난 삶 겸손 2019.10.08 116
33 레위기 20:1~8 하나님 외 다른 신에게는 거룩함이 없습니다. 겸손 2019.10.08 121
32 레위기 13:47~59 몸에 닿는 모든 것을 청결하게 관리하십시오 겸손 2019.09.04 123
31 레위기 15:1~18 거룩한 성을 선물하신 거룩하신 하나님 겸손 2019.09.08 127
30 레위기 14:21~32 하나님 사랑의 배려,‘힘이 미치는 대로 겸손 2019.09.07 128
29 레위기 11:1~28 일상에서 실천하는 정결한 삶 겸손 2019.08.30 128
28 레위기 19:1~10 거룩한 일상의 첫걸음, 부모 공경과 안식일 준수 겸손 2019.10.08 134
27 레위기 11:29~47 거룩한 삶을 위한 하나님의 부르심 겸손 2019.08.31 137
26 레위기 10:12~20 경외하는 마음에 임하는 용서의 은혜 겸손 2019.08.29 14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