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

메뉴 건너뛰기

일용할 양식

오늘의 말씀요약

이스라엘 자손은 자기 몸을 구별해 거룩하게 하고, 땅에 기는 부정한 길짐승으로자신을 더럽히지 말아야 합니다. 이스라엘의 하나님이 되려고 그들을애굽에서 인도해 내신 여호와가 거룩하시므로 그들도 거룩해야 합니다. 부정한 것과 정한 것, 먹을 생물과 먹지 못할 생물을분별해야 합니다.

 

오늘의 말씀해설

사체로 인한 부정 (11:29~40)

정결한 삶은 세상과 구별된 삶의 양식을 통해 가능합니다. 본문은 이스라엘 백성이 부정하게 되는 사례를 두 영역으로 구분해 설명합니다. 첫째, 부정한 짐승의 사체와 접촉한 모든 것이 부정합니다. 만일 이것들과 접촉하면 저녁까지 부정해집니다. 사체로 오염된 질그릇과 화덕, 화로는 깨뜨려야 합니다. 흙으로 만들어진 그릇은 흡수성이 있어 부정이 그 자체에 스며들기 때문입니다. 둘째, 정한 짐승의 사체를 만진 자는 부정합니다. 이때도 저녁까지 부정하며, 옷을 빨아야 합니다. 하나님은 택하신 백성이 정결하여 그분을 가까이하기 원하십니다. 거룩하신 하나님과 친밀한 교제를 원한다면, 하나님이 부정하게 여기시는 것을 분별하고 멀리해야 합니다.

 - 부정한 짐승의 사체가 떨어진 질그릇은 어떻게 해야 하나요? 정결한 삶을 위해 아까워도 버려야 할 것은 무엇인가요?

 

거룩함에 대한 요청 (11:41~47)

거룩함의 기준은 오직 하나님 한 분뿐이십니다. 하나님은 이스라엘 백성에게 부정한 것과 정한 것을 분별하며 살아야 하는 이유를알려 주십니다. 그것은 “나는 여호와 너희의 하나님이라 내가 거룩하니 너희도 몸을 구별하여 거룩하게 하고”(44절)라는 말씀에 잘 나타나 있습니다. 하나님은 이스라엘 백성이 세상 풍습과 문화를 따르는 것이 아니라, 거룩하신 그분을 닮아 세상 가운데 구별된 삶을 살기 원하셨습니다. 특별히 하나님은 이스라엘 백성에게 몸을 구별해 거룩하게 하라고 명하십니다. 우리의 몸과 마음은 하나님이 거하시는 전입니다. 하나님이 우리를 그리스도의 피로 구속하신 목적은 우리를 거룩하게 하기 위함입니다. 성도의 거룩함은 하나님 말씀에 따라 구별된 삶을 살 때 이루어집니다. 

 - 이스라엘 백성이 정한 것과 부정한 것을 분별해야 하는 이유는 무엇인가요? 하나님 앞에 구별된 삶을 위해 내가 절제해야 할 것은 무엇인가요?

 

오늘의 기도

하나님과 세상을 향해 성결함을 잃어 그리스도인의 정체성도, 영향력도 무너진 가슴 아픈 현실을 봅니다. ‘내가 거룩하니 너희도 거룩하라’고말씀하신 하나님 음성이 저 자신과 지체들의 마음에 울려, 공동체가 더러움을 몰아내고 거룩함을회복하게 하소서.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 레위기 9:15~24 축복으로 이어지는 예배, 주님 영광의 임재 겸손 2019.08.27 62
35 레위기 10:1~11 불완전한 순종에는 진노의 심판이 따릅니다 겸손 2019.08.28 61
34 레위기 18:19~30 악하고 가증한 행실은 땅도 거부합니다. 겸손 2019.10.08 56
33 레위기 12:1~8 산모의 회복을 위한 사랑의 배려 겸손 2019.09.02 55
32 레위기 10:12~20 경외하는 마음에 임하는 용서의 은혜 겸손 2019.08.29 53
31 레위기 11:1~28 일상에서 실천하는 정결한 삶 겸손 2019.08.30 53
» 레위기 11:29~47 거룩한 삶을 위한 하나님의 부르심 겸손 2019.08.31 52
29 레위기 13:1~17 부정함을 판단하는 데는 신중함이 따라야 합니다 겸손 2019.09.02 52
28 레위기 25:1~12 땅과 사람을 향한 창조주의 뜻 겸손 2019.10.21 52
27 레위기 14:33~57 내적 정결을 위해서는 외적 정결이 필수입니다 겸손 2019.09.07 52
26 레위기 15:1~18 거룩한 성을 선물하신 거룩하신 하나님 겸손 2019.09.08 51
25 레위기 13:18~46 공동체를 보호하고 개인을 치료하는 규례 겸손 2019.09.03 50
24 레위기 14:1~20 공동체안에서 정결함과 존귀함을 인정받는 날 겸손 2019.09.05 50
23 레위기 13:47~59 몸에 닿는 모든 것을 청결하게 관리하십시오 겸손 2019.09.04 50
22 레위기 14:21~32 하나님 사랑의 배려,‘힘이 미치는 대로 겸손 2019.09.07 50
21 레위기20:22~27 하나님의 소유다운 구별된 삶, 거룩한 삶 겸손 2019.10.10 49
20 레위기 17:1~16 생명의 근원이며 속죄의 통로인 피 겸손 2019.10.08 48
19 레위기 22:17~33 거룩하신 하나님이 기쁘게 받으실 예물 겸손 2019.10.16 48
18 레위기 24:1~9 세상의 빛, 생명의 떡 겸손 2019.10.21 48
17 레위기 16:23~34 속죄와 정결의 날, 대속죄일 겸손 2019.10.08 47
위로